이해강
Haekang Lee
A-Leehaekang07.jpg

<M&M's>
이해강 Haekang Lee

2021. 11. 17 Wed ~ 2021. 12. 5 Sun

​후원 : 서울시, 서울문화재단

전시소개

스페이스 윌링앤딜링에서는 2021년 11월 17일부터 12월 5일까지 이해강 작가의 개인전 <M&M's>를 개최한다. 다년간 스트리트 그래피티 활동을 진행해오던 이해강은 특유의 캐릭터 이미지와 드로잉 스타일로 애니메이션 및 일러스트를 제작, 음악, 상품 디자인 등 타 장르 아티스트들과의 협업을 통하여 대중들에게 선보이기도 하였다. 작가는 2018년 어쩌다갤러리2에서의 첫 개인전을 시작으로 본격적으로 회화작가로서 자신만의 스타일을 만들어나가고 있다.

이해강은 그에게 가장 익숙했던 스프레이 페인팅과 문자의 이미지화 및 변형 등의 그래피티 스타일을 기반으로 하며 독자적인 회화 형식을 만들어가기 위한 다양한 시도를 하고 있다. 그가 추구하는 화면 구성은 두 종류의 캐릭터를 하나로 결합하는 과정이기도 한데, 특히 이번 전시의 제목에서도 그 의도를 담고 있다. 전시 제목이자 초콜릿 이름인 M&M's는 하나의 봉지 속에는 하나의 맛이지만 다양한 색채를 띤 초콜릿들로 채워져 있다. 대중적으로 널리 알려진 이 과자의 이름은 이번 전시의 제목으로 사용됨으로써 다수의 개체가 하나로 수렴되는 이미지의 변모 과정과 그 결과에 대해 상징적으로 은유한다.

이해강 작가가 회화를 통하여 진행하는 두 개의 개체가 하나의 다른 이미지로 만들어지는 과정은 기존의 그래피티나 애니메이션 제작 방식과 달리 즉흥적이다. 캔버스 표면 위로 뿌리거나 바르는 스프레이와 유화 물감 등은 서로 섞이거나 겹쳐지면서 즉각적인 현장성을 드러낸다. 캔버스 표면의 색상들은 과감한 컬러감으로 붓의 움직임의 흔적과 밀도감을 만들어내고 있다. 스페이스 윌링앤딜링은 색채와 움직임의 거대한 덩어리가 흘러가듯 이해강의 캔버스들이 공간 속 하나의 에너지를 만들어내며 가득 채워진다. 2021년도의 이해강의 개인전 <M&M's>에서는 회화에 대한 고민과 연구를 지속하는 이 작가의 독창적 회화문법을 시도하는 과정을 즐길 수 있을 것이다.

Heakang Lee studied digital media design at Hongik University in Seoul. He held solo exhibitions at Platform-L(2020), Noblesse Collection(2020), Gallery2(2019), Uhjjuhdah Gallery2(2018), participated in a number of group exhibitions such as Noblesse Collection(2021), Meurice 59th circle Easthampton NY(2021), Dohingart(2021), White Block(2021), Daelim Museum(2021), Daily Teum(2020), Center of Contemporary Art(2019), Seoul Museum(2019), D Project Space(2019), Openspace Bae(2019).

> 작가노트

> CV

VIEWS

A-Leehaekang10.JPG
A-Leehaekang09.jpg
A-Leehaekang03.JPG
A-Leehaekang04.JPG
A-Leehaekang08.jpg
A-Leehaekang06.JPG
A-Leehaekang02.JPG
A-Leehaekang01.jpg
A-Leehaekang05.JPG
A-Leehaekang11.jpg
A-Leehaekang16.jpg
A-Leehaekang17.jpg
A-Leehaekang12.jpg
A-Leehaekang13.jpg
A-Leehaekang15.jpg
A-Leehaekang14.jpg

Photography 김상태 Sangtae Ki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