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페이스 윌링앤딜링은 2012년 이태원 경리단길에서 처음 개관 후 방배동을 거쳐 2021년 현재 서촌 지역에 자리를 잡고 있다. 설립자(김인선)의 다양한 미술 시스템 현장 경험을 기반으로 보다 유연한 시스템 하에서 다각적인 콘텐츠 개발을 통하여 한국 현대미술 작가를 소개하고, 네트워크를 확장하며 활동범위를 넓히는데 목적을 두고 있다. 매년 10여개의 개인전과 그룹전으로 구성된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으며, 크게 다음의 네 가지 기획내용으로 분류할 수 있다. 중견 작가들의 전문성과 지속적인 작업 태도를 소개하는 전시, 신진 작가들의 활동을 함께 이해하고 비평의 장을 만드는 PT&Critic, 젊은 기획자를 초청하여 전시의 과정을 함께 하는 프로그램, 그리고 확장적 개념의 미술 유통 연구 프로그램 등이다. 이 중 특히 PT&Critic은 선정 작가와 동료/기성작가, 기획자, 평론가 등 간의 대화를 지속적으로 진행하면서 작품에 대한 다양한 피드백을 통해 작품 이해도를 높이고 지속적인 네트워크를 만들어갈 수 있도록 하고 있다.

As our name suggests, Space Willing N Dealing (WD) is a flexible, multidisciplinary cultural center in Seoul that is dedicated to helping creators carry out new projects. Since being established as a non-profit art organization in 2012, WD has pursued its mission of fostering contemporary art projects and enhancing cultural discourse by providing a space where artists can freely experiment with their ideas and interests. WD is directed by Inseon Kim, a curator with around twenty years of experience in Korean contemporary art, including with the Busan Biennale, Gwangju Biennale, Daelim Museum, Kukje Gallery, and Interalia Gallery. After hosting a number of exhibitions in its original location near Itaewon, WD moved to a larger venue in Bangbae-dong in April 2015, before relocating again in 2019 to Seochon, one of the art centers of Seoul. In addition to presenting solo exhibitions from both young and established artists, WD also operates its Curator Incubating Program and Art Market Projects. When working with established artists, our curators actively communicate and collaborate to help them explore new paths that diverge from their previous works. One of our most unique programs is “PT & Critic,” which gives young artists a chance to host their first exhibition, while inviting other established artists, critics, and curators to provide constructive criticism and build a network.

address

서울특별시 종로구 자하문로 48-1 (창성동 98-19) 2층


F2, 48-1 Jahamunro (Changseong-dong 98-19), Jongno-gu, Seoul, Korea 

오시는 길
경복궁역 3번출구에서 도보로 약 7분(470m) 직진, (통인시장 건너편)

F2, 48-1 Jahamunro (Changseong-dong 98-19), Jongro-gu, Seoul, Korea 

Wednesday - Sunday, 12 - 7pm

Closed on every Monday, Tuesday

대한민국 서울특별시 종로구 자하문로 48-1

(창성동 98-19) 2층

수 - 일 12:00-7:00pm

매주 월, 화요일 휴관

T / F +82 2 797 7893

 

willingndealing02@gmail.com

  • Facebook - WD
  • Instagram - WD